영흥도 해루질

(18.10.08)


다음날이 한글날이라 퇴근과 동시에 부담없이 달려본다

물때는 괜찮다

시간대가 빠르지도 너무늦지도 않은..

나쁘지않다



열심히 달려서 영흥도에 도착

포인트를 확인하면서 한장 박아주고!

 장비 체결 후 진입



열심히 해루질을 하다 보니 3시간이 흘렀다.

다리, 팔, 허리 끊어질꺼같다 


박하지는 많이 나와주었고

소라, 낙지는 구경도 못하고 갈뻔했지만


나오는 길에 운좋게 만나볼수 있었다.

사이즈가 아쉽다



오늘의 주인공 낙지!!

정말 얼굴보기 힘들다

다행이 3마리를 잡아서 

인당 1마리씩 챙겨 갈수 있었다. 



해루질을 마치고 

새벽 2시가 넘었지만 배는 채워야겠다


낙지를 밀가루로 박박 닦아주고

라면 물을 올렸다.




낙지 라면이다.




크지 않지만 배를 채우기엔 충분했다



그리고 이제 박하지 간장게장을 위한

박하지 샤워를 시작한다



보라돌이의 마지막 모습을 담아주고



이녀석은 아직도 전투모드다

후아..


수돗물을 10초정도 부려주니

힘을 못쓴다



나 씻는것보다 더 깨끗하게 씻겨주고..

모두 전사했다.


등껍질, 배, 팔다리 구석구석 깨끗하게 칫솔로 닦아준다

가장 중요한 겨드랑이 부분

정확히 등껍질과 팔다리 사이부분이 가장 더럽다 

그부분을 잘 닦아주어야한다



올해 이걸 끝으로 해루질 시즌을 마감한다.




그리고

박하지의 집게의 힘이 엄청나다는 걸 보여주는 한장의 사진

살이 파였다.


진짜 엄청나다

 장갑을 끼고 작업 하시길





'낚시 > 바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봉도 삼치 낚시!  (0) 2018.10.12
송도 우럭 낚시  (0) 2018.10.09
영흥도 해루질 그리고 낙지 라면과 박하지 간장게장  (0) 2018.10.09
시화 방조제 찌낚시  (0) 2018.10.06
영흥도 꽃섬 해루질 포인트  (0) 2018.09.29
신진도 우럭 낚시(18.04.13)  (0) 2018.04.18

영흥도 꽃섬 해루질


추석 연휴 오랜만에 해루질을 다녀옴


포인트는 영흥도 꽃섬 까지!! 

해루질로 많이 알려진 괜찮은 포인트이다. 


간조 2시간 전에 영흥도 진두선착장에 도착!!

이미 물이 많이 빠졌다


선착장에서는 많은 이들이 낚시를 즐기고 있었다 


달이 밝아서 분위기가 있군..



후다닥 장비를 챙기고 투입

전투적으로 해루질을 해야하기 때문에 중간중간 사진을 찍는건 힘들다 

손도 바닷물에 다 젖어버리기때문에..


그래서 해루질하는 사진은 찍지 못했다

.

.

.


포인트 진입 후 5분만에 만난 녀석들

보라돌이다


시작이 좋다 

소라도 주먹만한 주먹소라!!


올 3월에 꽃섬에 와서 많은 이들이 낙지를 잡아갈때 

난..꽝치고 간 기억이 있어서 큰 기대 없이 왔는데 

괜찮은 조과다 





오늘 조과이다

박하지들이 씨알이 좋다

보라돌이들이 많이 나와줬다


작은놈들은 애초에 잡지 말아야한다 

집에 오기전에 작은 놈들 걸러내느라...

고생했다



바로 간장을 부어버리고 

2마리만 라면에 넣어 먹었다



작은놈 두마리를 먼저 넣고 끓여준다




박하지 신라면

박하지가 잘 익었다. 

태안으로 갔으면 꽃게가 나왔을텐데..멀어서 못가겠다..




살이 가득 찼다





『포인트는 이렇다 』


진입로는 많다 바다로 들어갈수 있는 곳이 모두 진입로이다. 

그중 별 표시는 어민들이 일하러 드나드는 포장된 길이라 편하게 걸을 수 있다. 

(해루질 시즌이 되면 주민들이 못들어가게 통제를 한다)

그래서 해루질 하러 갔다가 그냥 돌아오는 경우도 있다.

혹은 멀리 우회해서 진입하는 경우도 있다.


물이 많이 빠지는날 꽃섬까지 걸어 들어갈수 있으며

걸어들어가는 길 모든 곳이 포인트다


좀 크다 싶은 돌은 다 뒤집어 버려라 

그럼 박하지 한마리씩은 꼭 있다.


그리고 뻘에 돌이 박힌 포인트가 있는데 

그곳에서는 낙지가 나온다 


넓은 바다에서 내가 잡았던 포인트를 정확하게 알 수 없다

그래서 갈때마다 매번 새롭다


포인트를 잘 모를땐 불켜진 곳으로 가라 

다 해루질 하는 분들이니 그쯤어딘가에서 하면 된다 ㅎㅎ

 


꽃섬까지 너무 멀어서 가는 중간에서만 하다가 왔다 


대략 저 원 안에서 돌아다녔던거 같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광역시 옹진군 영흥면 |
도움말 Daum 지도

'낚시 > 바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송도 우럭 낚시  (0) 2018.10.09
영흥도 해루질 그리고 낙지 라면과 박하지 간장게장  (0) 2018.10.09
시화 방조제 찌낚시  (0) 2018.10.06
영흥도 꽃섬 해루질 포인트  (0) 2018.09.29
신진도 우럭 낚시(18.04.13)  (0) 2018.04.18
부산 미포방파제 낚시  (0) 2017.12.09

장소: 시화호 해루질

일시: 18.06.01(금)

 

불금이다

불금은 보통 술로 보내지만.. 그러기엔 오늘 물때가 너무 좋다

 

마장동으로 소고기를 먹으러 가기로 했는데.. 흐지부지해서 다음으로 넘기고

축구를 하겠다는 뜨거운 감자를 강제 집행 시켜..함께 소라가 핫 하다는 시화호로 출발

 

해루질 가는데 왠 자전거? ㅋㅋㅋ

포인트 진입하는데 3~4키로 정도 행군을 해야한다

자전거는 동생한테 협찬 받음(조카들 자전거...)

 

자 포인트 도착하니 핫한곳인 만큼 사람들도 많았다

 

뜨거운 감자놈과 한컷 박아주고..

 

출발..

 

 

 

 

 

 

 

 

?!

 

미치게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빵터졌다가 정신차리고 제대로 한장 박아주고

 

 

뻘이고 후레쉬가 약해서 바닥도 안보이고 ...

걷다가 발에 머가 걸린다

지뢰를 밟은마냥 멈춰서고 손을 넣어 건져내니 소라다!!

 

그렇게 우연찮게 소라를 밟아서 포인트를 확인하고

그때부터 열심히 발신공으로 미친듯이 탐색

 

짱돌같은게 밟히고, 차이고, 걸린다 싶으면 죄다 소라다!!

물 깊이는 무릎위 엉덩이 사이 정도의 깊이에서 많이 나와줬다

 

오늘의 조과다

 

 

 

 

 

'낚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화호 소라 해루질(18.06.01)  (2) 2018.06.02
용인 송전지 배스 탐사  (0) 2017.04.27
  1. 기라성 2018.06.27 05:47 신고

    어디서 잡으셨나요

    • 뢈필이 2018.06.27 11:01 신고

      http://naver.me/Glx3Uo6B 여기에서 위치 확인하시면 됩니다

 

낚시 만큼이나 재미난 취미 해루질!

불금이지만 물때가 좋아서 출조 계획!

 

간조 밤 9시30분..

장소: 시화호

장비: 집게, 두레박, 웨이더, 후레쉬,장갑

 

집에서 가장 가까운 포인트는 대부도, 시화호, 선재도, 등등..

이번엔 물때가 빨라서 칼퇴를 했지만 집에 도착하니 9시 ㅠ

먼저 도착한 동생 뜨감이가 왜케 안오냐구 투덜투덜..(나 퇴근 기다렸다가 가치가기로 했던놈이 먼저 가놓구 징징된다..)

 

뒤늦게 생순근(정규)과 함께 후발대로 출발

도착하니 10시가 넘었고..물은 들어오기 시작함

 

박하지가 물면 개 아프고 깊은곳에 있는놈을 잡기 편하게 장비를 준비했다.

해루질 집게!!

 

 

 

 

 

길이는 70cm, 100cm 두가지 중 긴게 좋을꺼 같아서 100cm로 구입

색상은 랜덤 발송 색상은 중요하지 않으므로 패스

 

 

** 급 사용 후기 **

 

내구성 좋다

힘 좋다

무겁지 않다

길이 긴 듯하지만 괜찮다 70cm가 더 편할꺼 같기도 하다

 

평점: 4/5점

 

 

 

 

 

 

<생순근(정규)과 나의 두레박 >

 

이렇게 두레박을 가득 채우고 물도 들어오고 해서 철수 !

 

 

소라를 많이 못잡은게 아쉽지만..맛은 죽여줌

후후

 

'사용후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텍스 발 펌프  (0) 2018.03.14
다이소 스피커  (0) 2017.12.02
라푸마 코펠  (0) 2017.09.27
해루질 집게(시화호)  (0) 2017.07.23
다이소 충전 케이블(지퍼케이블)  (0) 2017.06.04
야구장 테이블, 이동식 테이블  (0) 2017.05.26

+ Recent posts